사이버펑크 2077 1300만장 이상 판매

ss_9c1e3faff513ab3e5ef3cd2f8a80bdbf50f229c4.1920x1080.jpg

 

CD 프로젝트 레드는 회사 투자자에게 사이버펑크 2077이 1300만장 이상 팔렸다고 밝혔습니다.

예약 판매량이 800만장이었으니 출시 후 500만장이나 더 팔렸습니다.

소니, 마이크로소프트의 두 플랫폼 업체와 여러 소매업체가 게임을 환불해주고 있으나 구매자 모두가 게임의 환불 방법을 알지 못하고, 신청 기간이 짧으며 PC는 콘솔보다 환불이 쉽지 않아 구매자 대다수는 환불하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CD 프로젝트 레드가 게임을 과장 광고하여 실제 게임에는 구현된 것이 훨씬 적음에도 게임을 즐기는 게이머도 있습니다.

 

일부에서는 최근 주가가 급락한 CD 프로젝트 레드가 투자자를 달래기 위해 판매량을 발표했다고도 보고 있습니다.

PS 스토어에서 내려가고, 엑스박스는 게임에 문제가 있다는 경고를 하며 여러 소매점이 제품을 환불해주겠다는 초유의 사태에 일부 투자자들은 회사가 게임을 제대로 만들지 않았다는 정보를 숨겼다며 소송을 준비 중이기 때문입니다.

 

 

댓글을 작성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