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5 1000만대 판매

ps5.jpg

 

 

소니는 PS5 판매가 1000만대를 돌파했다고 발표했습니다.

플레이스테이션 역사상 가장 빨리 팔리는 콘솔로 지난 4월 발표인 780만대에서 220만대가 늘었습니다.

짐 라이언은 이전 플레이스테이션보다 더 빠르게 보급되고 있지만 수요가 공급보다 많으며 재고를 개선하는 게 최우선 과제라고 말했습니다.

 

PS5 게임의 판매량도 공개했습니다.

PS4로도 출시한 스파이더맨: 마일즈 모랄레스는 650만, 라쳇 & 클랭크: 리프트 어파트는 110만장, 리터널은 56만장, MLB 더 쇼 21은 200만입니다.

스파이더맨은 PS4로도 출시했고, 작년 11월에 출시한만큼 많이 팔렸고 라쳇 & 클랭크도 짧은 기간 내에 좋은 성과를 보였습니다.

MLB 더 쇼 21은 실제 플레이어는 400만명이라고 밝혔기 때문에 200만장은 엑스박스 유저로 예상됩니다.

리터널은 장르의 특징 때문인지 상대적으로 판매량이 많지 않습니다.

 

 

댓글을 작성해주세요.